방명록

※ 방명록은 질문을 하는 공간이 아닙니다.

* 티스토리 사용자는 여기를 클릭하시면 로그인 됩니다.

  1. 훈훈하군하 2012.03.23 19:15 신고 Modify/Delete Reply
    안녕하세요 캐플님 ㅠ_ㅠ

    제가 놋북 복구파티션을 건드리다 복잡하게 꼬여서 이래저래 인터넷 검색해봐도

    답을 구할수없을정도로 힘든상황이 되었었는데

    어쩌다 알게된 캐플님 블로그의 상세하게, 잘 연계된 설명을 따라서 하다보니 고치게 되었네요 ㅠ_ㅠ

    이렇게 설명이 자세하게, 잘 된 블로그의 도움을 받아 어찌 고마움을 표현해야할지 모르겠습니다.

    너무나 감사드리고 자주자주 방문하겠습니다 ! ^_^

   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!

  2. BlogIcon [씽씽] 2012.03.02 19:01 신고 Modify/Delete Reply
    이제 슬슬 봄이 다가오는군요 ^^
    캐플님께서도 올한해에는 건강이 좋아지시길 바라면서, 오랜만에 블로그에 들어서 글을 남겨봅니다 ^^;
    조금 늦었지만 새해에는 모든일이 잘 되시길 바라면서, 운수대통하는 한해가 되시길 바라겠습니다 ^^
  3. oops 2012.03.01 14:01 신고 Modify/Delete Reply
    제가 블로그 보다가 이렇게 잘 포스팅된곳은 처음본거같습니다
    정말 후원이라도 하고싶은 마음이 드네요
  4. klein 2012.02.25 16:46 신고 Modify/Delete Reply
    Capple님 너무 오랜만입니다. 잘 지내고 계신지요?
    블로그 커뮤니티 모두 깔끔하고 멋집니다.
    캐플님 글은 전보다 더 체계화/전문화 된 것 같네요. 대단하십니다.
    꿋꿋한 모습이 좋아보이지만, 커뮤니티를 보니 죄송한 마음 가득합니다.
    저에게 컴은 그냥 이런 정도인거 같아요. 흥미로웠다가, 시들해졌다가......
    이제 다시 종종 뵙겠습니다. 응원합니다. 힘내세요 ^^
  5. uhpooh 2012.01.09 16:57 신고 Modify/Delete Reply
    항상 강좌와 프로그램 유용하게 사용하고 있습니다.
    사...사......사.......랑................존경합니다.
  6. 권진영 2011.11.25 08:43 신고 Modify/Delete Reply
    오랜만입니다. 반갑습니다.
    몇 년 됐는지도 가물가물하군요. 야밤에 명박산성 앞에서 이따 봅시다 해놓고 약속을 지키지 못했던 씁쓸한 기억이...
    건강은 잘 챙기는지 궁금합니다.
    수도권에 올 일 있으면 꼭 연락 바랍니다. 보고싶습니다.
  7. BEARPiG 2011.11.22 13:38 신고 Modify/Delete Reply
    이제는 정착이 필요할 때 !!
    추운데 감기 조심하시길 바랍니다 캐플님 ^^
  8. 유난히 2011.11.17 02:16 신고 Modify/Delete Reply
    도사 100님 질투할꺼에요.ㅠㅠ
    사이트가 너무 이뻐요^^
  9. 도사100 2011.11.15 15:10 신고 Modify/Delete Reply
    이삿집에 제가 처음 방명록을 남깁니다